CMF2013.03.26 10:42

디자인에 있어서 소재의 중요성은 예전부터도 인식하고 있었고, 현재는 더욱 부각되어 IT 제품, 소비재 등 전 분야에서 제품경

쟁력 강화에 한 몫을 하고 있다.

LG경제연구소 보고서  "IT제품의 혁신, 소재가 이끈다."에서 사례와 소재에 대해 잘 설명해주고 있어 공유한다.

보고서 다운로드  http://www.lgeri.com/industry/electronic/article.asp?grouping=01030200&seq=528

더불어 디자인소재와 관련된 전문인력양성도 필요하다는 것을 인식 한국디자인진흥원에서도 디자인소재 컨설팅 회사인 MaterialconneXion과 올 5월~6월 중 워크숍도 진행할 예정인거 같다.

http://www.kidp.or.kr/kmain/read.asp?menuseqnum=58&boardseqnum=10785

 워크숍 소개

 글로벌디자인워크숍 상반기(5월 ~7월초)

 1차 Material conneXion(미국)

2차 TAF 외 다수(스웨덴) 

3차 Engine Group(영국) 

 소재를 통한 디자인혁신전략

(Material Driven Design Innovation)

글로벌디자인경쟁력 향상전략

(Think Local, Act Gobal) 

서비스디자인 

 모집중

모집붕 

5~6월 모집 

 

 

 

신고
Posted by Young Que
My life2013.03.25 21:55

재미있는 프로젝트의 시작을 울리는 그래픽 ^^

고구마, 자몽, 콩나물, 고사리

다 술도 못마시는데 로고는 위스키를 떠오르게 하는군. ㅎㅎㅎ

그래도 고생했다. 콩나물.


2013. 3. 23

We take a same ship and you never get off.




안타깝게도 선장이 없는 배에 탑승하셨사와요.

노를 저으실 필요는 없답니다.

물 흐르는데로 하염없이 떠돌테니까요.

부담없이 타시와요.

무료입장이걸랑요.


시동을 걸어볼까?

고사리, 자몽, 고구마?






designed by 콩나물작업방

신고
Posted by Young Que
observation2013.03.25 21:47

나가오카 겐메이(‘디자인하지않는디자이너’,’디자이너 생각 위를 걷다)가 설립한 일본의 d&department 디자인 스토어

 

http://www.d-department.com/jp/

D & DEPARTMENT는

"물건 새로 만들지 않는 것" 테마로하고 있다. 항상 새로운 디자인 창출, 신제품 출시 계속 것만이 디자이너와 제조 업체 의무는 없다.

이미 만들어져있는 디자인 및 제품에도 보편성 가지고 단단히 판매 계속되고 지향적 제품 존재한.

D & DEPARTMENT 그런 오래 계속 사용되는 제품만을 선택하여 판매하고 고객 처분시에는 매입 해 다시 판매하는 '소비 현장에서 재활용 " 제창하고 있다.

또한 이미 만들어진 것을 어떻게 다시 사용하거나 다시 갖고 싶다고 생각되는 것에 대해 생각하고 있으며 매장과 인터넷 쇼핑몰에서도이 아이디어에 따라 최대한 재활용 실시하고 있다.

 

 

대표적인 프로젝트_쇼핑백 재사용하는 "재활용 쇼핑백"

 "쇼핑백 재사용함으로써 디자인 재활용한다."

D & DEPARTMENT에서 권장하는 생각 조각은 앞으로의 디자인과 상점 모습을 생각 하나 계기가 될 것입니다.

신고
Posted by Young Que